소통

플라스틱 분리수거 실전 가이드

by M.콜베 posted Jul 07,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plastic_1.jpg

기존에 함께 버려지는 페트+플라스틱 공병

 

30일부터 페트를 비롯한 주요 폐플라스틱 4종류의 수입이 제한된다.

환경부는 29적체가 심한 폐플라스틱 품목의 수입을 제한해 국내 적체 상황을 해소하고,

품질이 떨어지는 폐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폐플라스틱 수입을 30일부터 제한한다"고 밝혔다.

 

폐플라스틱 수입 제한이 가능하려면 국내 폐플라스틱의 품질이 일정 수준 이상 보장돼야 한다.

환경부는 "기존 국내 폐플라스틱은 품질이 낮았지만,

지난해부터 재활용 쓰임새가 높은 무색페트병 생산 비중을 높이고 재활용 품질을 관리하면서

수입 재생원료와 국내 재생원료의 품질 차이가 줄었다"고 설명했다.

경부는 올해부터 일부 지역을 시작으로 투명 페트병을 따로 모아 수거하고 있다.

 

하지만 우리들이 막상 플라스틱 재활용품을 정리하다보면 어떻게 분류해야 할 지 한참을 망설이는 경우가 많다.

여러가지 성분의 재료가 붙어 있거나 뒤섞여있는 경우도 있고, 분리가 불가능할 경우도 있다.

이 플라스틱을 어느 통에 넣을지, 무엇을 떼고 넣어야 할지 정리했다.

plastic_2.jpg

플라스틱에는 PET, PS, PP, PE 등 다양한 종류가 있다.

이 중 PET는 고급 재생원료로 많이 쓰이고, 그 중에서도 투명페트를 이용한 재생원료가 쓰임새가 좋다.

환경부는 올해부터 투명페트만 따로 모아 재활용하는 체계를 만들고 있다.

 

 

plastic_3.jpg

 

투명 페트병 투명페트

필수 : 라벨 제거

최선 : 뚜껑 제거, 고리 제거

 

 

올해부터 따로 모으기 시작한 투명PET은 최소한 라벨을 뗀 뒤 버려야 한다.

페트 재질이 아닌 뚜껑과 고리는 세척파쇄 과정에서 분리할 수 있지만, 라벨은 세척파쇄 과정에서 자동으로 제거할 수 없다.

물론 뚜껑과 고리를 제거한 뒤 배출하면 더 좋다.

 

간혹 주둥이가 흰색인 페트병이 있는데, 성형 과정에서 진하게 제작됐지만 재질은 똑같은 투명페트다.

투명페트를 모으는 곳에 버리면 된다.

 

플라스틱 분리배출 가이드. 음료 병의 라벨은 PP, PS 등 플라스틱 재질인 경우가 많다.

간혹 PET 재질인 경우라도 색이 포함돼있기 때문에 제거한 뒤 병만 '투명페트'에 버려야 한다.

plastic_4.jpg

 

투명 페트 용기 플라스틱

최선 : 세척, 스티거 제거

 

보기에도 투명하고 재질도 페트가 대부분이긴 하지만 '투명페트'로 분류해 버리면 안되는 것들.

2020년 현재는 규격화된 시설에서 제조한 '음료' 투명페트만 별도로 분리해 모으고 있다.

이 용기들은 페트 외의 다른 재질이 포함될 가능성이 있어, 섞여 배출될 경우 투명페트 재생원료의 품질을 보장할 수 없다.

 

투명한 재질의 테이크아웃 음료컵, 과일팩 등은 투명페트와 크게 차이나지 않아 보이지만, 버릴 땐 일반 플라스틱칸에 버려야 한다.

규격화된 음료 용기는 투명페트 재질과 품질이 검증돼있지만,

그 외의 일반 용기들은 각각 다른 플라스틱이 섞여있을 수 있어 품질을 보장할 수 없기 때문이다.

일반 플라스틱으로 버리면 문제없이 재활용된다.

plastic_5.jpg

 

그 외 모든 플라스틱 플라스틱

최선 : 스티커 제거, 통 갈라 세척

 

 

강도, , 모양 상관없이 투명페트가 아닌 플라스틱은 모두 한 통에 몰아넣으면 된다.

스티커 붙은 플라스틱 통은 스티커를 떼면 가장 좋지만, 혹 잘 떨어지지 않아도 플라스틱 세척 과정에서 어느 정도 제거할 수 있다.

 

용기 안의 내용물을 깨끗이 세척해서 배출하는 것도 중요하다.

세척 과정이 있긴 하지만, 불순물이 많이 포함될수록 세척수 자체가 더러워지기 때문에 세척 비용도 많이 들고 청결도도 떨어진다.

입구가 좁은 용기는 통을 절반으로 가른 뒤 씻는 게 가장 좋다.

plastic_6.jpg

 

섞인 플라스틱 플라스틱

최선 : 플라스틱만 떼내 버리기

 

 

다른 물질과 섞인 경우 웬만하면 플라스틱으로 배출이 가능하다.

샴푸 등에 쓰이는 펌프는 플라스틱 튜브와 플라스틱 펌프, 철 스프링이 붙어있는 형태이다.

이를 플라스틱으로 배출하면 파쇄 후 세척 과정에서 철 스프링을 분리할 수 있다.

plastic_7.jpg

 

오렌지주스가 담긴 종이팩 입구에 붙은 플라스틱은 생각보다 손으로 쉽고 깔끔하게 뜯긴다.

떼어낸 플라스틱 주둥이는 플라스틱 칸에, 종이팩은 종이로 분류해 버리면 된다.

플라스틱 주둥이 옆에 조금 붙어 떨어지는 종이는 세척 과정에서 제거된다.

plastic_8.jpg

 

 

중앙일보 김정연 기자의 기사글과 사진을 갈무리 했습니다.

 

 

원문기사 링크: https://news.joins.com/article/2381347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