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조회 수 340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수정 삭제



저자 스테판 에셀 지음
역자 임희근 옮김
출판사 돌베개

책소개
무관심이야말로 최악의 태도, 지금은 분노하고 저항해야 할 때!

출간 7개월 만에 200만 부를 돌파하며, 프랑스 사회에 ‘분노 신드롬’을 일으키고 있는 스테판 에셀의 『분노하라』. 전직 레지스탕스 투사이자, 외교관을 지냈으며 퇴직 후에도 인권과 환경 문제 등에 끊임없는 관심을 가지고 활동하고 있는 저자가 프랑스 사회에 보내는 메시지를 담아낸 책이다. 저자는 전후 프랑스 민주주의의 토대가 된 레지스탕스 정신이 반세기만에 무너지고 있다고 주장한다. 그리고 프랑스가 처한 여러 가지 문제에 ‘분노하라’고 일갈한다. 무관심이야 말로 최악의 태도이며 인권을 위해 힘써 싸워야 한다고 뜨겁게 호소한다.

☞ 북소믈리에 한마디!
이 책의 원서는 표지 포함 34쪽의 소책자다. 저자는 2009년 ‘레지스탕스의 발언’ 연례 모임에서 “젊은이들에게 ‘분노할 의무가 있다”는 내용의 즉흥 연설을 했고, 그 자리에 있던 출판편집자들이 깊은 감명을 받아 그 내용으로 책으로 출간했다. 이 책에서는 한국 독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열 가지 문답으로 이뤄진 특별 인터뷰를 함께 실었다. 그 속에서 저자의 흥미로운 성장 배경과 책의 출간 전후 이야기, 저자의 세계관과 윤리관 등을 엿볼 수 있다.
목차머리말
레지스탕스의 동기, 그것은 분노
역사를 보는 두 관점
무관심은 최악의 태도
비폭력, 우리가 가야 할 길
평화적 봉기를 위하여

편집자 후기 - 스테판 에셀, 그는 누구인가?

한국어판 출간에 부쳐 - 저자와의 인터뷰
추천사 - ‘분노’와 ‘평화적 봉기’가 세상을 바꾼다(조국)
옮긴이의 말 - 어느 행복한 투사의 분노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도서 분노하라- 93세 ‘레지스탕스’의 절규 file 연한바람 2011.07.12 3401
7 영화 신과 인간 (2010) - 인간의 숭고한 정신에 고개를 숙이다 file 연한바람 2011.07.13 3982
6 도서 높고 푸른 사다리 -공지영 file simona 2013.12.05 2234
5 도서 '예수천국, 불신지옥' 하느님은 그런 분 아니다 file 루미의 시선 2014.01.11 2381
4 영화 '겨울왕국' 비밀 파헤치기 file 루미의 시선 2014.02.04 2818
3 기타 박노해 사진전-다른길 file 루미의 시선 2014.02.05 2732
2 도서 '후쿠시마 다음은 한국'... 18인의 예언 file 루미의 시선 2014.04.06 2507
1 영화 감동^^ 1 향기나는 날에 2016.10.11 1479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 4 5 6 7 8 9 Next ›
/ 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